m.donggu.go.kr

PC버전 PC버전

동구, 25곳 작은도서관 주민생활 밀착공간으로 큰 호응

작성일 2018년 02월 12일



대전 동구(구청장 한현택)는 구민들의 독서 문화 생활화를 위해 작은 도서관 활성화에 적극 나서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구는 작은도서관 운영 실태조사 평가에 따라 등급을 나누어 도서구입비와 운영비로 연간 5100만 원을 지원하는 등 작은도서관 활성화에 적극 나서고 있으며 특히 가양동 푸른꿈도서관은 7338권의 장서를 보유 중으로 이용이 가장 활발하여 지역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받고 있다.

작은 도서관은 주민센터, 복지회관, 종교시설, 아파트 등 주민의 생활공간 주변에 소재하여 지식정보와 생활문화서비스를 제공하는 소규모 도서관으로 공공도서관 서비스를 보충하며 주민밀착형 문화공간의 역할을 하고 있다.

현재 동구 관내 16개 동 중 12개 동에는 지역 주민 등이 운영을 하는 작은도서관 25곳이 등록되어 있고 나머지 4개 동에는 공공도서관이 설치 운영 중에 있어 어느 동에서나 도서관 서비스를 손쉽게 접할 수 있다.

작은도서관에 대한 더 자세한 사항은 통합홈페이지(http://www.smalllibrary.org) 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구 관계자는 “정보화 시대에 발맞추어 지식·정보 소외계층이 존재하지 않도록 작은도서관 활성화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며 “누구에게나 가깝고 누구에게나 열려있는 작은도서관 이용을 통해 주민들이 꿈을 키울 수 있는 유익한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목록으로